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가끔... 플러그인에 있는 유입경로를 볼 때가 있습니다.
어떤 유저가 어떤 경로를 거쳐서 어떤 포스팅을 보는지 궁금할 때가 있으니까 말이죠.
오늘도 좀 전에 유입 경로를 좀 들여다 봤습니다.
압도적인 1위는 네이버.. 2등이 다음 , 3등이 구글 입니다.
사실 오늘 이런 것이 생각난게 아니라 예전부터 요런 생각을 가지고 있었는데 때 마침 포스팅하고 싶은
욕구가 불타오르더군요.. 씰대없이..ㅡㅡ;; 그래서 몇자 끄적끄적여 봅니다.
국내 전대미문의 대형포털 사이트 네이버
예전에 전지현이 날개달린 모자 쓰고 나올때만 해도 이렇게 까지 독주가도를 달릴 줄은 몰랐네요.
그때만 해도 검색어 사이트 전쟁의 꽃이 발발하고 있었으니 말이죠.
별에별 검색어 사이트가 다 있었으며 제 기억으로 네이버의 검색어 능력은 그 다지 막강하다고는
상기되지 않는 군요..? 근데 어쩌다가 네이버가 짱 먹은 걸까요.. 그건 모르겠네요 -_-;;;
뭐.. 자연어 검색이야 엠파스에서 먼저 나왔고.. 지식인 또한 다른 사이트에서 먼저 나왔드랬져...
아무튼.. 기술적으로는 우위에 없었던 네이버가 1등 먹은 사연은 이 포스트 주제에서 벗어 나므로 패스~

본론으로 돌아 와서..
유입 경로에 따라 검색 목적이 거의 정해져 있다는 것이었던 겁니다.. ㅇ_ㅇ?!
구글을 타고 들어 온 사용자들은 대부분 테크니컬 포스팅을 보려고 들어 옵니다.
오라클 이라든가 MSSQL 유닉스, 서버 관련.. 등등.. 사실 여기는 IT 관련 블로그니까 .. -_-
그에 반해 네이버를 타고 들어 온 유저들은 기술적인 부분 외의 정보를 얻기 위해 들어 옵니다.
대표적으로 핸드폰 데이터메니저 실행하는 방법이나 그냥 주절주절 거린 포스팅 등..
매우 간월적으로 IT관련 포스팅으로 들어 오는 분들이 있지만.. 그 차이는 아주 극명 합니다.
흠... 왜 그럴까요?

일전에 이러한 말이 있습니다. IT업에 종사하시는 분이라면 대게 공감하실 만한......

'전문 정보를 구하려면 구글을 이용하라'

그리고 이러한 방법이 존재하는 것 같기도 합니다.
일단 네이버에서 찾아 본다. 그리고 거시서 수집한 정보를 가지고 구글에서 다시 찾아 본다.
어디서 들어 본 것 같지 않은가요?
저도 사실 이렇게 찾기도 하고요. 네이버에서 짜잔 하고 나타나면 해피.
하지만 네이버에서 구한 자료는 정확성이 떨어진다고 외제 블로그로 날아가서 확인을 하죠.
... 누가 그랬을까?
저는 뭐 네이버를 까는 사람도 아니고 구글을 숭배하는 사람도 아닙니다.
실제로 웹브라우저 기본페이지는 네이버로 되어 있으니까요.
이걸 가지고 네이버가 좋네 구글이 좋네를 따지자는게 아닙니다.
가끔씩 보면 네이버는 동네북입니다. 여기서 까고 저기서 까고 이랬다고 까고 저랬다고 까고..

우리는 대한민국이 IT강국이라고 동네방네 떠들고 다닙니다. 말만 나오면 IT강국이랩니다.
글쎄요.. 제가 볼 때는 IT 소비국인 것 같은 느낌이네요.
막강한 인프라는 누가 봐도 인정해 줄 만 합니다.
휴대폰 보급률을 보든.. PC보급률을 보든.. 인터넷 보급률을 보든... 기반 시설은 정말 잘 되어 있습니다.
지하철에서 DMB가 되고 무선 인터넷으로 웹서핑을 즐기고 휴대폰으로 인터넷을 하고..
집에서는 기가 단위의 인터넷이 되지를 않나..  외제 인간들이 놀러와서 이런 걸 보고 깜딱 놀란다고 합디다.
눈부신 기술의 발전력 좋습니다 ~ 다 좋습니다.

....... 그래서?

우리는 그저 사용하기만 하면 됩니다. 그렇죠 그저 사용하기만 하면 됩니다.
근데 핵심기술들은 외제들이 왜 이렇게나 많은지..
국내에서 온라인 게임을 붕어빵 찍어내듯이 잘도 만들어 냅니다.
한달이 멀다하고 새로운 게임들이 속속 출시 됩니다. MMORPG든 FPS든 뭐든 간에..
속을 들여다 보니.. 그래픽을 구동하는 엔진이 Made in Overseas ... 문법 틀렸습니다 -_-
3D 게임에서 가장 중요한 엔진을 외국껄 들여다 쓴다고 합니다..
물론 자체개발 엔진을 쓰는 훈훈한 업체도 있습니다. 모 업체의 왕리얼이라고 하는 엔진이 있다죠..
안 해 봐서 성능은 모르겠으나.... ( 언리얼 엔진이라는 기깔나는 외국엔진이 있는데 그게 타켓인가..;;; )
DBMS는 오라클, MSSQL... 국내에도 DBMS가 있긴 하지만.. 그리 널리 보급되진 않았죠.
휴대폰에 들어가는 뭐시기 핵심 기술도 외제라던데.. 잘은 모르겠고.
어쨌거나..... 당연히 양키 아저씨들이 먼저 출발하고 기술을 발전시키고 했으니까 당연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제 우리가 추격에 추격을 거듭하여 IT 강국으로 치고 나가고 있는 과정이니까요.
국내 순수 기술로 집적된 핵심기술도 수 없이 많이 있을 것입니다.

누군가 그랬다죠... 개발자들은 자기 기술을 가르쳐 주는 것을 꺼린다고.. 왜냐 밥줄이니까.. =_=;;
농담이고요.. 뭐 핵심 대외비 기술은 절대 공개해서는 안 되죠. 이런 것은 밥줄을 떠나서 국가의 재산이니까요.
GNU라고 아십니까.. 리눅스 하면 딱 ~ 하고 떠 오르는게 GNU입니다.
기술의 공개를 통해 여러사람들이 기술을 더욱 더 발전시키고 보강한다.
그외에 셀 수도 없이 많은 공개 소프트웨어가 있지요. 그리고 걔들은 날이 갈 수록 발전한답니다.
그렇다고 모든 기술을 공개하자는 것은 아닙니다.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지는 않으나 일반적으로 알려져 있거나 트러블 슈팅 성격의 정보는 공유하는 것이
기술을 더 보강하고 정확한 정보를 생산해 낼 수 있지 않을까요?
꼭 싸잡아서 얘기하는 것 같지만 찾아보면 얼마든지 많이 있긴 하지만... 그냥 그렇다고요 -_-;;;;
제가 처음 블로그를 만들려고 했던 목적도 외국 사이트를 뒤져야만 나오는 정보를 포스팅하자...
뭐 이런 목적으로 시작하였으나.. 지금 보니.. 제가 잘 모르니까 공개 할게 별로 없네요 ㅠ.ㅠ

네이버랑 구글의 유입경로를 보다가 어쩌다가 이렇게 장문의 포스팅이 되었는지 모르겠으나..
다시 읽어 보긴 귀찮고.. 안 봐도 뒤죽박죽 엉망인거는 뻔하고... 글쓰기 능력과 사고 능력을 배양해야 함을
절실히 느끼고 있습니다... 혹시라도 읽으신 분들이 있다면...

'이거 뭐지?'

라는 느낌을 확 받을 만한 포스팅이군요..

아.. 이건 아닌데.. 나중에 반성을 위해서라도 발행을 강행해야겠다..;; 뻔뻔한 케이군.
블로그 운영의 목적 - 정보 기록/공유, 글쓰기/사고 능력의 향상, 약간의 부수입이라고 하기엔.. GG
아무튼.. 그래도 망하지 않고 꾸준히 운영해 가고 있답니다 ~

+ Recent posts